UPDATED. 2022-08-20 08:45 (토)
 실시간뉴스
[위대한 수업] 타일러 코웬 ‘美 대기업을 말한다’ 3강 -빅테크 기업을 위한 변명
[위대한 수업] 타일러 코웬 ‘美 대기업을 말한다’ 3강 -빅테크 기업을 위한 변명
  • 이주영 기자
  • 승인 2022.06.01 16: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위대한 수업] 타일러 코웬 ‘美 대기업을 말한다’ 3강
[위대한 수업] 타일러 코웬 ‘美 대기업을 말한다’ 3강


오늘밤(6월 1일 수) 23시 35분 EBS ‘위대한 수업, 그레이트 마인즈’에서는 조지메이슨대학교 경제학과 타일러 코웬 교수의  ‘美 대기업을 말한다’ 3강을 들어본다.


기업, 특히 대기업은 정말 ‘절대 악(惡)’인가. 18세기 산업혁명 이후 전 세계 경제 성장의 중심에는 대기업이 있었다. 하지만 많은 이들이 기업의 집중화에 제동을 걸고 있다.

# 기업을 ‘매우’ 신뢰한다고 대답한 미국인 단 6% - 갤럽 설문조사 (2016)
# 기업에 대해 부정적 인식을 갖고 있는 한국인 응답자 55.1% - 원스리서치 설문조사 (2017)

‘세계 100대 사상가’ 타일러 코웬이 ‘기업 혐오’라는 판도라의 상자를 열다!

연일 기업의 탐욕과 부도덕에 관한 보도가 쏟아지는 ‘기업 불신’의 시대, 그 속에서 기업의 파수꾼을 자처하고 나선 이가 있다. 이코노미스트 선정 ‘10년간 가장 영향력 있는 경제학자’, 포린 폴리시 선정 ‘세계 100대 사상가’로 잘 알려진 경제학자 타일러 코웬(60 · 미국 조지메이슨대 경제학과) 교수가 EBS <위대한 수업, 그레이트 마인즈>에 출연해 기업의 위치와 역할에 대해 색다른 관점을 제시한다.

코웬 교수는 기업에 대한 맹목적인 혐오와 불신 풍조를 경계하면서 이러한 사회적 오해들을 불식하기 위한 가설들을 경제학적 통찰과 객관적 자료를 바탕으로 입증한다. 이번 강연에서는 CEO의 연봉은 왜 높은지, 기업의 근로자에게 일이란 어떤 의미인지, 오늘날 세계 시장을 지배하는 미국 빅테크의 역할과 의미는 무엇인지를 설명한다.이번 코웬 교수의 강의는 세계 시장을 지배하고 있는 미국 대기업에 대한 분석을 전제로 하지만 한국 사회를 냉철하게 돌아볼 계기를 제공한다. 반기업 정서가 날로 강해지는 오늘날, 그의 주장은 다소 불편할 수도 있지만 ‘기업 불신·혐오’라는 판도라의 상자를 열어 우리 시대의 자본주의와 기업을 논의의 장으로 불러 모을 것이다.
 

3강. 빅테크 기업을 위한 변명

21세기 세계 경제의 중심을 꼽으라면 ‘빅테크’를 들 수 있다. 빅테크는 아마존, 애플, 구글, 마이크로소프트, 메타와 같은 대형 정보기술 기업이다. 4차 산업혁명 시대의 주요한 발전축이 된 ‘빅테크’ 기업에 대해 시장 경제를 활성화 시킨다는 평가와 함께 시장 독점을 견제해야 한다는 우려도 계속되고 있다. 빅테크에 대한 타일러 코웬의 시선을 곱씹으며, 일상에 깊숙이 파고든 소셜 미디어를 우리는 어떻게 바라봐야 할지 생각해볼 때다.
 

타일러 코웬

- 조지메이슨대학교 경제학과 교수, 블룸버그 칼럼리스트


타일러 코웬은 미국 조지메이슨대학교 경제학과 교수이자 윌 스트리트 저널에서 ‘세계 최고의 경제학 블로그’로 선정한 <마지널 레볼루션(MarginalRevolutio.com)> 블로그를 운영 중인 세계적인 경제학자이다. <블룸버그> 칼럼리스트로 활동 중이며 <뉴욕타임즈>, <워싱턴포스트> 등에서 다양한 논평을 하고 있다. 저서 <거대한 침체>로 뉴욕타임즈 베스트셀러 작가로 등극한 타일러 코웬은 <4차 산업혁명 강력한 인간의 시대>, <기업을 위한 변론> 등을 집필하며 세계 경제와 사회 문제에 대해 목소리를 내고 있다.

또한 개방형 플랫폼에서 채널을 운영하며 세계 석학들과 다양한 주제를 나누는 등 대중과의 끊임없는 소통을 위해 노력해온 타일러 코웬은 <이코노미스트> 선정 ‘10년 동안 가장 영향력 있는 경제학자’, <포린 폴리시> 선정 ‘세계 100대 사상가’로 꼽히기도 했다.

 

EBS [위대한 수업, 그레이트 마인즈] 는 전 세계 최고의 지성을 한 자리에! 지금 현재 세계를 이끌고 있는 지성들의 위대한 생각을 듣는 강연 시리즈 물이다.

[Queen 이주영 기자] 사진 EBS '위대한 수업, 그레이트 마인즈’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