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3-02-06 05:05 (월)
 실시간뉴스
‘나는 SOLO(나는 솔로)’ 11기 충격 반전 눈길
‘나는 SOLO(나는 솔로)’ 11기 충격 반전 눈길
  • 이주영 기자
  • 승인 2022.11.29 17: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나는 SOLO(나는 솔로)’ 11기 충격 반전 눈길

 

‘나는 SOLO(나는 솔로)’ 11기에서 소름 돋는 충격 반전이 펼쳐진다.

30일(수) 밤 10시 30분 방송하는 ENA PLAY와 SBS PLUS의 리얼 데이팅 프로그램 ‘나는 SOLO’에서는 예상치 못한 ‘운명 커플’의 등장으로 초토화된 ‘솔로나라 11번지’가 공개된다.

11기 솔로남녀는 글자가 하나씩 적힌 티셔츠를 무작위로 고른 후 단어를 완성하는 커플이 데이트를 즐기는 ‘랜덤 데이트’에 돌입한다. 각자가 고른 티셔츠로 하나의 단어를 완성한 커플을 본 솔로남녀는 “진짜 대박인데?”, “운명이야, 데스티니!”라고 외치며 경악을 금치 못한다.

다정한 모습을 지켜보던 솔로남녀는 “짰어? 짰냐고~”라고 ‘동공대확장’을 일으키는가 하면, “소름 끼쳤어”, “결혼 각이야!”라고 외친다. 그러나 이내 이 커플에게는 예상치 못한 반전 전개가 펼쳐진다고 해, ‘랜덤 데이트’에서 무슨 일이 벌어진 것인지 초미의 관심이 쏠린다.

게다가 ‘솔로나라 11번지’에서는 ‘운명 커플’을 부르짖는 남녀까지 등장한다. 나란히 선택한 티셔츠로 단어를 완성한 남녀를 본 이이경은 ‘입틀막’하며 “대박!”을 외치고, ‘커플 티셔츠’의 주인공은 “원래 이거 안 뽑으려고 했다. 소름 끼쳐…”라고 닭살이 돋은 팔을 만진다.

‘역대급 운명 커플’에 이이경은 “이게 된다고?”라고 좀처럼 믿을 수 없다는 듯 얼떨떨한 표정을 짓는다. 데프콘은 “축하합니다, 한 커플 탄생!”이라고 두 사람의 최종 커플 매칭을 예언한다.

여기에 “간절히 바라면 이뤄지는구나”라는 ‘기도의 힘’을 증명한 커플도 등장한다. ‘랜덤 데이트’ 결과에 한 출연자는 “데이트 하고 싶다고 간절히 바랐는데 뭔가가 나를 도와주고 있나”라고 감격해 하고, 데프콘은 “하늘이 세팅해줬다”고 맞장구친다. 급기야 송해나는 “솔로신이 있나보다”라며, ‘나는 SOLO’의 신(神)급 ‘랜덤 데이트’ 결과에 경악한다. 11기의 역대급 ‘랜덤 데이트’ 향방에 기대가 커진다.

한편 지난 23일 방송된 ‘나는 SOLO’는 카타르 월드컵 기간임에도 불구하고 평균 3.2%(수도권 유료방송가구 기준 ENA PLAY·SBS PLUS 합산 수치)의 시청률을 기록했으며, 분당 최고 시청률은 3.8%까지 치솟았다. 또한 굿데이터 코퍼레이션이 집계한 11월 3주차 ‘비드라마 TV화제성 TOP10’에서 2위를 차지해 폭발적인 화제성을 매주 입증하고 있다.

11기의 로맨스가 무르익어가는 ‘나는 SOLO’는 30일(수) 밤 10시 30분 ENA PLAY, SBS PLUS에서 계속된다.

 

[Queen 이주영기자] 사진 제공=ENA PLAY, SBS PLUS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